• 회원가입
  • 로고
    prevprev nextnext

    목회칼럼


    목회칼럼

    조회 수 16 댓글 0

     

    현재Tree of Life회중은 젊은 그리스도인들로 구성이 되어 있습니다.  배워야할 것들과 스스로 고민해야할 것들이 많은 청년들입니다. 그리스도인으로서 성경적인 세계관을 세울 수 있기를 기도하고 있습니다. 이를 위해 전문적인 외부 강사님들과의 온라인 모임을 계획 중입니다. 작년에 Gordon College 가르치고 계시는 안성호 교수님을 모셨던 것처럼, 올해도 그런 기회들을 늘려가기 위해 알아보며 접촉 중에 있습니다.  코비드 상황으로 인해 온라인 모임이 활성화되기 시작하면서, 전문적인 강사님들을 접할 수 있는 기회가 더욱 많아진 것 같습니다. 이 장점을 잘 활용할 수 있으면 좋겠습니다. 

     

    아무리 온라인 모임이 쉬워졌다고 하더라도, TOL 회중의 인원이 작고, 강사님들 입장에서 시간을 내는 일도 쉽지가 않습니다. 인원이 많지 않은 TOL 회중의 참여도 역시 중요한 문제입니다. 주님의 인도하심과 도우심을 구하고 있습니다. 코비드 상황으로 인해 여러 활동이 제약되는 시기이지만, 도리어 이런 상황을 통해 유익을 누리는 TOL회중이 될 수 있도록, 함께 기도해 주시길 부탁드립니다. 

     

    TOL 회중이 교회 본당에서 자체 예배를 드리고 있습니다. 너무나 감사하게도 예배 중에 성령님의 은혜를 경험했다고 고백하는 성도들이 많아지고 있습니다. 예배의 분위기 자체가 처음과는 사뭇 달라졌습니다. 살아 계신 하나님을 경험하고 복음의 진수를 경험하는 TOL회중 될 수 있도록 기도 부탁드립니다. 특별히 손병욱 목자님과 여지민 목녀님을 위해서도 기도해 주세요. 

     

    새로운 생명이 태어나고 자라가는 과정에 많은 사랑의 희생과 소망이 필요하듯이 이제 막 태어난 영어권 회중을 위해 특별한 기도와 사랑과 소망이 필요한 시기입니다. 

     

    최지원 목사 드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