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혜 나눔터

어쩌자고 고통에 있어서조차 교만하고 싶어하는가?

by 최지원 posted Jan 21, 202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심통이 났고,

 

내 고통에다 대면 당신 고통은 아무것도 아니라고

 

깔보는 마음까지 생겼다.

 

나는 정말 왜 이 모양일까?

 

어쩌자고 고통에 있어서 조차 교만하고 싶어하는가?"

 

 

[힌 밀씀만 하소서 - 박완서]